일반고에서도 자사고 이겨요. [1309247] · MS 2024 · 쪽지

2024-05-24 12:01:10
조회수 2,168

바보도 연세대 오는 인강 고르기 (국어, 사탐)

게시글 주소: https://iu.orbi.kr/00068164847

연대에서 국어 제일 잘하는 형이 알려주는 인강 고르기


오늘은 국어 인강과 사탐 인강을 고르는 방법을 공유하고자 함.


공통점은 국어와 사탐 모두 인강이 그렇게 중요하지는 않다는 것임.


인강을 친구들이 많이 듣는 이유는 ‘불안해서’ 그런데 이러한 심리를 이용한 마케팅이 많다.


이것의 가치 판단 여부를 떠나서 인강 많이 들으면 자습 많이 할 시간이 빼앗기게 되기에 N수행 열차에 올라타게 될 가능성이 더욱 높아진다고 할 수 있다. 


1. 국어 인강


배경지식 알려주는 강의, 시를 감상하라고 하는 강의, 고전시가 단어 알려주는 강의, 초반 커리큘럼부터 기출분석하는 강의는 절대로 들어서는 안 됨.


수능 국어는 배경 지식이 전혀 필요가 없음. 왜냐하면 시험에 출제될 단어들은 ‘개념 정의’를 해주기 때문. 어느정도 지식을 알아야 쉽게 푼다는 것은 완전 말도 안 되는 이야기임. 솔직히 그런 말하는 강사들은 선생님은 아니시고, 진짜 강사이신 듯.


또한 문학 역시 <보기>와 선택지라는 객관화된 기준을 가지고 접근해야지 무작정 지문부터 읽는다? 많이 읽으면 익숙해진다? 어차피 수능 문제에서는 지문을 얼마나 잘 읽었는지가 아닌 선택지에 쓰인 단어의 전제를 파악할 수 있는 독해력이 있는지 묻기 때문에 전혀 소용이 없다고 할 수 있음.


국어는 강의를 들어도 기초가 되는 강의가 가장 중요한 것이지, 마케팅에 속아서 이감 같은 곳에서 만든 사설 문제 풀고 인강을 듣느라 시간을 낭비하지 않았으면 좋겠음.


2. 사탐 인강


솔직히 수험 생활 시절 사탐이 힐링되는 것이 맞긴하다. 그러나 개념 중에서 이해가 가지 않는 부분과 심화하고 싶은 부분을 듣는 것이 좋으며, 사탐 제시문은 어차피 비문학 독해력인데 인강을 들을 이유가 없음.


그러니 사탐 문제를 풀어주는 강의는 진짜 웬만하면 듣지 말고 개념강의만 골라서 들으셈. 물론 윤성훈 T의 도표 특강 같은 문제풀이 정도는 들어도 괜찮다. 그러나 사탐 선생님들이 나가는 추가 문제풀이 커리는 솔직히 마케팅이고, 그거 안하고, 논리적으로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면 좋다.


그래서 나는 인간적으로는 존경하지만, 이지영 선생님의 풀커리 타는 친구들을 많이 봤는데 완전 비효율. 사탐은 암기하는 것이 아니라, 사탐에 쓰인 개념이 어떻게 형성이 되었는지를 추론하고, 이해가 가지 않는 부분은 예시를 들면서 스스로를 납득시키는 것임. 그러니 본인이 인강강사에게 의존하지 않고서는 도저히 수험생활을 견디지 못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부디 강의를 듣기보다는 혼자 자습하는 것을 선택하시기를.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

  • 대 규 진 · 1170082 · 05/24 12:07 · MS 2022

    초반 커리큘럼부터 기출분석하는 강의는 절대로 들어서는 안 됨.<<<<
    그러면 초반 커리큘럼부터 뭘 가르쳐야 좋은 강의일까요
    궁금해요!
  • 일반고에서도 자사고 이겨요. · 1309247 · 05/24 12:20 · MS 2024

    안녕하세요!! 초반에는 한 문장, 한 문단, 한 문단과 다른 문단이 어떻게 이어지는 강의가 좋지요. 즉 글의 형성 원리를 알려주는 강의에요!
    이런 강의로 대표적인게 최인호 T의 독서의 정석인 것 같습니다.

    아니면 초반에는 강의를 듣지 않고 혼자서 지문을 읽는 연습이 필요합니다. 이건 저뿐만 이니라 공부법 전문 강의인 스터디코드에서도 똑같이 말했답니다. 그분은 1~2월에는 기출문제에는 손도 대지 말고 지문 읽기만 하라고 하시더군요. 근데 현대 인강들은 초반부터 문제풀이를 하지요... ㅠㅜ

  • 젤이 · 1250736 · 06/16 00:41 · MS 2023

    홀리..저 지영쌤 듣는데 안맞는것 같아서 갈아타려는데 추천해주실수 있나요ㅠ